크롬북 하나 추천합니다 (Lenovo ideapad 3 CB $79)

안녕하세요! 이전에 한번 관련글을 올렸던 적이 있는데, 이후에 구매를 하고 만족스럽게 사용하고 있기에 추천글을 작성합니다.

사실 크롬북에 대한 관심이 아예 없지는 않았지만, 국내에서 접할 수 있는 정보나 리뷰도 제한적이고 대부분은 부정적인 글이 많았어서 구매를 망설였었는데요. 이후, 이베이-Vipoutlet에서 가격 후려치기를 하는 걸 결국 못참고 영입을 했었습니다.
당시 저는 Used (Condition B) 상품을 $65에 주문했고, 최종적으로는 프라이스 매칭과 판매자와의 이러저러한 협의를 통해 약간 더 할인받았습니다만. 만듦새도 괜찮고, 배터리타임도 훌륭해서 요즘 제 주력기로 사용중입니다. 다만, 당연하게도 너무 큰 기대를 하고 구매하시면 안됩니다!!!

현재는 이베이-Bestbuy & 베바 본진에서 동일 모델 $79에 판매를 하고 있습니다. 해당 상품은 새상품(New)이고, 기본 용량도 64gb로 넉넉해서 리눅스, 안드앱 등 설치를 많이 하시면서 사용하기에는 더 용이해 보입니다(슬릭딜에서도 반응이 꽤 좋습니다).
관련 링크를 첨부하오니, 흥미있으신 분들은 참고해보세요!

즐거운 알구몬 생활 하시길…!

ps. 실사용 관련해서 의문점 있으시면 댓글주세요. 최대한 자세히 답해드리겠습니다~:smile_cat:

좋아요 1

가격이 엄청나네요
웬만한 태블릿보다도 저렴한 가격
진짜 그냥 서핑용으로 구글닥스 용으로 본전 뽑고도 남겠네요 ㄷㄷ

좋아요 1

요즘 덱스에 물려 쓰는 플립북 살 바엔 차라리 이게 선녀처럼 보이네요. 물론 얘는 외장모니터로서는 못 쓰겠지만요

좋아요 1

10만원도 안되는 가격에 바래선 안되겠지만, 실물 사진의 광활한 베젤이… 베젤이… 거기에 해상도도 글코 용도가 참 애매한 물건처럼 보이네요.
세로 해상도 768이면 요즘 세상에 웹서핑이나 문서 작성하기도 답답할 것 같고, 영상 화질도 기대할 수 없을 것 같고. 장난감으로 구매할거면 모르겠지만, 실사용으론 여러모로 아쉬움이 있어 오래 쓰진 못할 것 같습니다.

좋아요 1

맞습니다. 가격이 가장 큰 메리트죠. 기존에 노트북도 태블릿도 스마트폰도 몇대씩 있는데, 이 제품만의 매력이 있는 것 같아요! 이것저것 굴려보는 재미가 있습니다.

맞습니다. 이 제품 자체가 해상도도 워낙 낮고, 가장 큰 단점으로 꼽히는게 화면인데. 저도 그것만 생각했으면 못 샀을것 같아요. 예쁜 선녀까진 못가도 괜찮은 선녀정도는 됩니다:joy_cat:

  • 게다가 TN패널입니다!!
    이 가격대 크롬북 제품군의 경쟁도 나름 치열한데, 공통적인 단점이 화면쪽이더라구요. 아마 단가를 낮출 수 있는 가장 큰 요인 중 하나이기 때문인 것 같은데, 다만 저는 애초에 최상급 제품군은 사용하지도 않고, 주로 문서작업과 웹서핑 용도로 사용하다보니 '그냥 그런가보다’하고 쓰고 있습니다.
    그럼에도 나름 리뷰어 및 사용자들 사이에서 준수한 패널로 평가받고 있기도 하고, 그로인한 이점도 여러가지 있어서(11인치의 작은 폼팩터, 배터리 사용량 증가 등) 크게 화면을 신경쓰지 않는 사람이라면? 추천할 만 하고요. 너무 화면이 신경쓰인다면 외부 모니터랑 쉽게 연결이 가능해서 그렇게 보완도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.
    무엇보다도 근데 가격!!!이 뛰어나기 때문에 말씀하신대로 장난감용도로는 차고 넘칩니다.

제가 크롬북을 세개 이상 써본 경험으로 말씀드리건데…
잠깐 쓰다 서랍행 할 가능성이 90프로 이상임돠

저는 저가형 중가형 고급형 모두 적응에 실패했습니다.
차라리 요즘 20만원대에 풀리는 갤럭시북 고가 더 나아요.

크롬북사서 유투브만 보실거 아니잖아요? 그것만 보실거면 태블릿이 더 낫죠.

물론 드물게 잘 사용하시는 분들도 있긴 한데 아마 그런 분은 어떤 기기를 사용해도 잘 활용하실겁니다. ^^*

좋아요 1

맞습니다. 각자 사용환경에 따라 여러가지 차이가 있어서 무턱대로 추천하기는 어려운 것 같기는 합니다.
저는 해당 제품으로 크롬북을 입문했는데, 아직까지는 "오 이런것도 되네?"이런 느낌으로 배우면서 굴려보고 있네요. 질리지 않고 유용하게 오래 사용해서 뽕 뽑을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.